default_setNet1_2

PIL, 도산 소문 「근거없다」...성명에서 부정

기사승인 2020.04.16  03:26:05

공유
default_news_ad1

싱가포르 선사 PIL은 일부 소셜 미디어 등에서 보도된 도산 가능성에 대해「근거없는 소문에 불과하다」고 부정하는 성명을 발표했다고 일본해사신문이 전했다.

PIL은 작년 이후 실적이 급속도로 악화됐고, 올들어 일부 용선에서 용선료 지급 지연도 발생했다. 3월에는 북미항로에서 철수했다. 대형선과 관련회사 등 자산을 잇따라 매각하고 있다.

PIL은 이 성명에서「아시아, 중동, 아프리카, 남미 등의 시장에 초점을 맞추는 형태로 서비스를 합리화하고 유연성을 유지하고 있다. 중국 정부가 추진하는 일대일로에 의해 창출되는 시장기회를 획득하는 데 최적의 위치에 있고 앞으로도 남북항로에서의 주도적 지위를 강화한다」고 언급했다. 앞으로 시장이 개선됐을 때 성장을 거둘 수 있는 위치에 있다고 설명했다.


 

쉬핑뉴스넷 webmaster@shippingnewsnet.com

<저작권자 © 쉬핑뉴스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